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욕 한복판에 반기문 광고 등장…"10년 노고에 감사"

(뉴욕=연합뉴스) 박성제 특파원 = 10년 동안 유엔을 이끈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에게 감사를 표시하는 광고가 미국 뉴욕 맨해튼 한복판에 게시됐다.

이 광고는 유엔의 날인 24일(현지시간) 자정부터 뉴욕 맨해튼의 47번가와 브로드웨이가 만나는 네거리에 게시돼 행인의 눈길을 끌고 있다.

광고가 게시된 곳은 뉴욕의 관광명소 중 하나로 꼽히는 타임스 스퀘어와 붙어 있어 유동인구가 많다.

이 광고는 반 총장의 임기가 끝나는 올해 말까지 게시될 예정이어서 많은 사람이 반 총장의 업적을 다시 한 번 되새길 기회가 될 전망이다.

광고에는 반 총장의 사진이 왼쪽에 배치돼 있고 오른쪽에는 노고를 위로하고 감사함을 표현하는 문구가 5개 언어로 적혀 있다.

영어로는 "세계평화를 유지하고 환경 보호를 위해 기여한 데 대해 진심으로 감사한다"고 적었다.

미국과 영국 외에 또 다른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상임이사국인 프랑스와 중국, 러시아의 언어로도 고마움을 전하고 있다.

또 한글로는 "반 총장님, 수고 많으셨습니다. 우리 미주 동포들 언제나 반 총장님 곁에 있습니다. 건승을 빌겠습니다"라고 기술했다.

이 광고는 뉴욕에 거주하는 한태격 브리지 엔터프라이시스 대표가 자비를 들여 제작했다.

한 대표는 24일 "반 총장은 대한민국 젊은이들의 롤모델이며, 유엔 사무총장이라는 중책을 10년 동안 대과 없이 훌륭하게 수행한 한국인의 긍지이자 자랑"이라면서 광고를 만들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뉴욕 한복판에 등장한 반기문 광고
뉴욕 한복판에 등장한 반기문 광고(뉴욕=연합뉴스) 박성제 특파원 = 24일(현지시간) 뉴욕 맨해튼 한복판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노고를 위로하고 감사함을 표시하는 광고가 게시됐다. [한태격 브리지 엔터프라이시스 대표 제공]

sungj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4 22: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