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웅제약-한올바이오, 차세대 면역항암제 공동 연구

송고시간2016-10-24 11:29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대웅제약[069620]은 한올바이오파마[009420]와 기존 면역항암제에 반응하지 않는 암 환자에게 쓸 수 있는 차세대 면역항암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면역학 분야 전문가인 신의철 카이스트 의과학대학원 교수와 하상준 연세대 생화학과 교수가 제안한 과제를 대웅제약과 한올바이오파마가 검토해 진행하게 된다.

면역항암제는 암세포를 직접 공격하는 1세대 화학항암제나 암 관련 유전자를 공격하는 2세대 표적항암제와 달리 환자의 면역세포 활동을 활성화해 암을 치료하는 개념의 약이다. 암세포를 직접 공격하지 않기 때문에 기존 화학항암제 대비 부작용은 적고, 내성에 취약한 표적항암제보다 적용 가능한 환자도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기존 면역항암제에 반응하지 않는 환자도 많아 이들에게 대안이 될 수 있는 신규 면역항암제 개발이나 타 항암제와의 병용치료에 대한 요구가 나오는 상태다.

두 회사는 차세대 면역항암제 연구개발(R&D)을 위해 60억원을 공동으로 투자한다. 면역항암제 후보물질을 개발한 후에는 해외 시장 진출에도 나설 방침이다. 이종욱 대웅제약 부회장은 "이번 연구는 개방형 협업 전략을 통한 바이오의약품 개발"이라며 "앞으로도 내·외부의 핵심 역량을 결합해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는 제품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올바이오파마는 지난해 대웅제약이 지분 30%를 취득하며 경영권을 확보했다.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9017700007

title : 프로배구 OK저축은행, 펠리페 영입 추진…"이적료 협상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