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임기내 개헌> 민주당 "권력형 비리 덮으려는 의도면 문제있다"

송고시간2016-10-24 11:14

"'블랙홀'이라던 과거 입장 180도 바뀌어…위기경제 진단처방 없어"

추미애 대표, 긴급 최고위 소집 개헌 문제 논의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4일 박근혜 대통령이 국회 시정연설에서 현재의 대통령 단임제의 한계를 언급하며 임기내 개헌을 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과 관련, "최순실 게이트 등 권력형 비리를 덮는다든지 지지율 추락에 대한 위기 탈피용으로 하는 것이라면 문제가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민주당 윤관석 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박 대통령이 지금까지 개헌과 관련해 '블랙홀'이라고까지 하며 180도 다른 입장이었는데 오늘 개헌 논의를 전면에 내세웠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윤 수석대변인은 "구체적으로 임기 내에 하자고 했는데, 개헌 논의의 필요성과 긍정성은 야당에서도 얘기해온 사람들도 있어 필요하지만, 과거 입장을 180도 전환한 배경이 무엇인지 궁금하다"고 했다.

그는 박 대통령의 시정연설에 대해선 "총체적으론 국정 실패, 최순실 게이트나 권력형 비리,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 문제가 없는 알맹이 빠진 연설"이라며 "위기의 민생과 비상 경제에 대한 진단과 처방이 전혀 나오지 않았다"고 총평했다.

추미애 당 대표는 박 대통령의 시정연설 직후 비공개로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소집해 개헌 문제와 관련한 긴급 논의에 들어갔다.

<임기내 개헌> 민주당 "권력형 비리 덮으려는 의도면 문제있다" - 1

honeyb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0625053700030

title : 갤러리아백화점 29일부터 여름 정기세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