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 센트럴글래스사, 경기도에 2천500만달러 투자

송고시간2016-10-24 11:05

평택에 반도체 회로 가공용 특수 재료 생산공장 조성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반도체 세정용 특수물질과 PDP TV 유리기판, 의료용 마취제 등을 생산하는 일본 센트럴글레스社가 경기도 평택에 2천500만달러를 투자해 생산시설을 조성한다.

일본을 방문 중인 남경필 경기지사는 24일 오전 도쿄에서 센트럴글래스사와 투자 MOU를 체결했다.

센트럴글래스사는 평택 오성산업단지에 2천500만달러를 투자해 반도체 회로 가동용 특수 소재 생산 라인을 조성할 계획이다.

도는 이 회사의 평택 생산라인이 가동되면 반도체 관련 업체들이 관련 재료를 수입하지 않아도 돼 5년간 800억원의 수입대체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한다.

또 평택 생산라인에서 생산된 제품을 해외 반도체 업체에 수출, 5년간 1천억원의 지역 수출 증대 효과도 거둘 것으로 본다.

센트럴글래스사는 유리 및 화학 전문 기업으로, 연 매출액이 2조5천600여억원에 이른다.

남 지사는 협약식에서 "센트럴글래스사 처럼 끊임없이 연구하고 도전하는 기업이 바로 미래의 산업을 이끈다"며 "앞으로 투자가 현실화되고 많은 일자리가 생길 수 있도록 경기도가 든든한 친구가 되겠다"고 말했다.

k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728038300002

title : 코스피, 외국인 매수에 1% 상승 출발…2,240 넘어(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