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흥국생명, 아동·청소년 공동생활가정 집수리

송고시간2016-10-24 10:03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흥국생명은 이달부터 '아동·청소년 공동생활가정(그룹홈)'의 낙후된 주거환경 개선 공사를 진행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그룹홈이란 보호가 필요한 아동·청소년이 일반 가정과 같은 주거환경에서 살 수 있도록 보호양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7인 이하의 소규모 아동보호시설을 말한다.

흥국생명은 이번 사업을 위해 지난 5월 한 달 동안 전국 480여 곳 그룹홈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서류심사 및 실사를 거쳐 최종 4곳을 선정했다.

집수리는 이달 말까지 마무리될 계획이다. 집수리 전문 봉사단체인 사단법인 희망의 러브하우스, 그룹홈협의회와 협력해 진행한다.

흥국생명의 그룹홈 집수리 사업은 2013년에 시작되어 올해로 네 번째다.

흥국생명, 아동청소년 공동생활가정 집수리 봉사
흥국생명, 아동청소년 공동생활가정 집수리 봉사

흥국생명 직원들이 그룹홈 집수리 작업에 참가하며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흥국생명 제공=연합뉴스]

buff2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120099451004

title : 검찰 중간간부 인사 23일 단행…"관행 벗어나되 수사도 고려"(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