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술이 덜 깨서…" 도로 주차 차량 추돌하고 전복

송고시간2016-10-24 08:35


"술이 덜 깨서…" 도로 주차 차량 추돌하고 전복

"술이 덜 깨서…" 도로 주차 차량 추돌하고 전복 - 1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24일 오전 4시 50분께 부산 사하구의 한 도로 3차선을 달리던 A(29)씨의 싼타페 차량이 같은 차선 전방에 주차된 코란도 차량을 들이받고 전복됐다.

경찰 조사결과 전날 오후 9시부터 3시간 동안 소주 1병을 마신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치인 0.058%였다.

운전자 A씨와 조수석에 탄 A씨의 어머니는 안전벨트를 맨 덕분에 크게 다치지는 않았다.

경찰은 술이 덜 깬 A씨가 졸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술을 마시고 충분히 쉬지 못했으면 다음날 차량 운전을 자제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40704063800008

title : 코스피, 호재·악재 힘겨루기에 2,010선 공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