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벨기에 상가에 자동소총 무장 괴한 침입…보석 훔쳐 도주

경찰 "사상자 없어"…현지 언론 "테러 연계 여부 확인 안 돼"

(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벨기에 수도 브뤼셀에서 남쪽으로 50km 떨어진 작은 도시 샤틀리노의 한 상가에 22일 오전 카라슈니코프 자동소총으로 무장한 괴한들이 침투해 상점 직원들과 쇼팽객들이 대피했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괴한들이 상가에 진입하면서 여러 발의 총성이 울렸다.

이어 괴한들은 상가 내에 있는 보석상에서 보석을 강탈한 뒤 훔친 번호판을 가진 차량을 타고 도주했다.

일부 목격자는 무장괴한이 한 명이라고 밝혔으나 또 다른 목격자는 3명이었다고 밝혀 증언이 엇갈리고 있다.

현장에 출동할 경찰은 상점 직원과 쇼핑객들을 대피시키고 상가를 폐쇄한 뒤 조사 중이다.

현지 경찰 관계자는 "여러 명의 괴한이 중무장으로 하고 상가건물에 침투했다"면서 "부상자는 없으며 당시 현장에 있던 3명의 주민이 충격을 받았다"고 전했다.

현지 언론들은 이날 사건이 테러와 연관됐는지는 즉각 확인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최근 발생한 벨기에 경찰관 피습 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최근 발생한 벨기에 경찰관 피습 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bings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2 19: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