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용인시, 국악소녀 송소희 시 홍보대사 위촉

정찬민 용인시장에게 홍보대사 위촉장 받은 국악인 송소희(오른쪽)씨
정찬민 용인시장에게 홍보대사 위촉장 받은 국악인 송소희(오른쪽)씨

(용인=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기도 용인시는 22일 시청 광장에서 열린 용인 가족페스티벌에서 국악 소녀 송소희(20·단국대 국악과 1년)씨를 '용인시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용인시 홍보대사는 지난 5일 유승민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선수위원에 이어 두 번째다.

임기는 2년이며 한 차례 연임할 수 있다.

송씨는 앞으로 용인시에서 주최하는 각종 축제나 행사에 참여해 시를 홍보하는 활동을 하게 된다.

송씨는 초등학교 5학년 때인 2008년에 KBS 전국노래자랑에 출연해 창부타령을 불러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주면서 전국적으로 유명해졌다.

2010년 한국을 빛낸 자랑스러운 한국인 대상을 받고 유엔 공공행정포럼과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청소년 적십자 단체 홍보대사 등 활발한 공익 활동을 펼치며 국악 대중화에 힘쓰고 있다.

송씨는 "100만 인구를 가진 대도시의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돼 기쁘다"며 "용인시의 좋은 이미지를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찬민 용인시장은 "국악을 세계인들에게 널리 알리는 송소희 씨가 우리 시 홍보대사로 활동하기로 선뜻 나서줘 감사드린다"며 "젊고 역동적인 100만 대도시로 발돋움하는 용인시의 위상을 높이고 홍보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gaonnur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2 19: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