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야구> NC, 나테이박 정상 가동·LG, 포수 유강남·1루 양석환(종합)

1차전 빠진 테임즈·이호준 선발 출전, LG 허프 짝 포수 유강남
NC 다이노스 외국인 타자 에릭 테임즈. [연합뉴스 자료사진]
NC 다이노스 외국인 타자 에릭 테임즈.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NC 다이노스가 중심타선 '나테이박(나성범, 테임즈, 이호준, 박석민)'을 플레이오프 2차전부터 정상 가동한다.

김경문 NC 감독은 22일 창원시 마산구장에서 열리는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플레이오프 2차전 LG 트윈스와 홈경기에서 "에릭 테임즈와 이호준이 선발로 출전한다"고 밝혔다.

테임즈는 음주 운전으로 정규시즌 8경기, 포스트시즌 1경기 출장 정지 처분을 받아 21일 플레이오프 1차전에 결장했다.

이호준은 1차전에서 허리 통증으로 선발 라인업에서 빠졌고, 9회말 대타로 나와 동점 적시타를 쳤다.

하지만 2차전에서는 모두 선발 라인업에 복귀했다.

붙박이 4번타자 테임즈의 선발 출전은 예고된 일이다. 관건은 이호준이었다.

김경문 감독은 훈련 중인 이호준과 직접 대화하며 몸 상태를 확인했고, 이호준의 선발 출전을 확정했다.

1차전에서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 우타자 권희동은 2차전에서는 좌익수로 나선다. 대신 좌타 외야수 이종욱이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됐다.

이날 LG 트윈스가 좌완 데이비드 허프를 선발로 내세우자, 김경문 감독은 이종욱을 빼고 권희동을 외야에 투입하며 우타자를 늘렸다.

우타 외야수 김성욱은 선발 출전하며, 2번 타순으로 전진 배치될 예정이다.

1차전에서 2번타자로 나섰던 나성범은 가장 익숙한 자리인 3번으로 돌아간다. 3번타자로 나섰던 박민우가 1번타자로 옮겼다.

이날 NC는 박민우(2루수), 김성욱(중견수), 나성범(우익수), 테임즈(1루수), 이호준(지명타자), 박석민(3루수), 권희동(좌익수), 손시헌(유격수), 김태군(포수)으로 라인업을 구성했다.

LG는 1차전 라인업에서 포수와 1루수만 바꿨다.

정규시즌부터 허프와 배터리를 이룬 유강남이 마스크를 쓰고, 양석환이 1루수로 선발 출전한다.

김용의(중견수)와 이천웅(좌익수)이 테이블 세터를 이루고 박용택(지명타자), 루이스 히메네스(3루수), 오지환(유격수)이 중심타선을 꾸렸다.

채은성(우익수), 양석환(1루수), 유강남(포수), 손주인(2루수)이 뒤를 받친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2 13: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