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상습정체' 파주 문발공단∼교하삼거리 12월 확장 공사

송고시간2016-10-20 09:49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상습정체 구간인 경기도 파주시 시도 1호선 북측 문발공단∼교하삼거리 4.85㎞ 구간이 기존 12m의 편도 1차선(왕복 2차선)에서 25m의 2차선으로 넓어진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파주사업본부는 운정3지구 광역교통개선 대책의 하나로 상습정체 구간인 시도 1호선 북측 문발공단∼교하삼거리 4.85㎞ 구간을 확장하기로 하고 20일부터 토지 보상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정체구간인 파주 교하삼거리[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체구간인 파주 교하삼거리[연합뉴스 자료사진]

보상 대상은 토지 180필지와 지장물 574건이며, 내년 3월까지 보상을 마칠 예정이다.

LH 파주 사업본부는 이 구간에 대한 보상을 진행하면서 다음 달 사업시행자를 선정해 오는 12월 확장공사를 시작한다.

1천400억 원을 들여 2019년 12월까지 기존 12m의 편도 1차선(왕복 2차선)을 25m의 2차선으로 확장하게 된다.

이경민 LH 파주 사업본부장은 "이 구간 공사가 끝나면 차량으로 10여 분이 걸리는 이동 시간이 절반으로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LH 파주 사업본부는 내년에는 시도 1호선 남측구간 파주출판단지∼삽다리 사거리 3.22km 구간에 대한 확장·포장 공사도 계획하고 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