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말 N 여행> 영남권: '국민생선' 고등어 맛보세요…부산고등어축제

송고시간2016-10-14 11:00

영주풍기 인삼축제·김해 분청도자기축제…체험행사 등 프로그램 다양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김용태 김준범 박정헌 기자 = 10월 셋째 주말인 15∼16일 영남지역은 맑다가 차차 흐려지며 비가 내리겠다.

부산 송도해수욕장 일원에서 '국민생선' 고등어를 주제로 한 축제가 열린다. 경북 영주에서는 '풍기 인삼축제'가 개최돼 웰빙 인삼요리를 맛보고 인삼 캐기도 체험할 수 있다.

부산공동어시장 고등어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공동어시장 고등어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 맑다가 차차 흐려져…"일요일 우산 필요해요"

토요일인 15일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겠다. 일요일인 16일은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흐리고 비가 내리겠다.

기온은 평년보다 아침 기온은 높지만, 낮 기온은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

15일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16도, 울산 13도, 창원 14도, 낮 최고기온은 부산·창원 24도, 울산 23도로 예보됐다.

16일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16도, 울산 14도, 창원 15도, 낮 최고기온은 부산 22도, 울산·창원 21도의 분포다.

15일은 일교차가 커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동부 해상에서 0.5∼2.5m 높이로 일겠다.

올해 8월 부산시가 주최한 고등어 소비 촉진 행사[연합뉴스 자료사진]
올해 8월 부산시가 주최한 고등어 소비 촉진 행사[연합뉴스 자료사진]

◇ '국민 생선' 고등어 맛보세요…부산 고등어축제

'2016 부산 고등어 축제'가 14일부터 3일간 부산 송도해수욕장 일대에서 열린다.

올해 축제는 한때 미세먼지 주범으로 오해받았던 국민 생선 고등어의 명성을 되찾는 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

축제에는 부산 공동어시장 경매 체험, 가두리 고등어 낚시 체험, 송도해양스포츠 무료 체험, 고갈비 화덕구이 체험행사 등이 마련됐다.

'신선한 고등어, 맛있는 고등어, 재밌는 고등어'의 이미지를 홍보하는 포토존도 설치했다.

부산시는 고등어 추어탕, 고등어 크런치볼, 활고등어 회 등 고등어를 활용한 다양한 요리 메뉴를 발굴하고 있다.

또 고등어 전문점과 홍보관을 개설하고, 고등어 밥상을 개발 보급하기 위한 '고등어 지역 전략 식품산업 육성산업'도 추진한다.

2015 풍기 인삼축제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5 풍기 인삼축제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 "풍기 인삼축제 오세요"…15일부터 풍기읍 남원천변 개최

'2016 경북 영주풍기인삼축제'가 15일부터 9일간 경북 영주시 풍기읍 남원천변 일대에서 열린다.

축제는 관광객들이 인삼과 관련된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도록 꾸며졌다.

인삼주 만들기, 웰빙 인삼요리 전시·체험, 인삼 인절미 떡메치기, 인삼 캐기, 인삼 경매, 인삼 깎기 경연대회 등이 준비됐다.

인삼 풍년을 기원하는 풍기 인삼 고유제와 풍기 인삼을 처음 재배하기 시작한 주세붕 군수를 기리기 위한 행사도 열린다.

영주풍기장사 씨름대회, 전국 통기타 공연, 청소년 음악페스티벌, 벨리댄스 챔피언십, OBS베스트가요쇼 등 부대행사도 준비돼 있다.

이 밖에도 순흥지역에서 전해져 내려오는 이야기를 스토리텔링 한 마당놀이 '덴동어미', 브라질 삼바, 비보이 공연 등이 상시공연이 개최될 예정이다.

영주소백힐링걷기대회, 한우 경진대회, 전국 장승축제, 외나무다리걷기 라디엔티어링 등 연계행사도 풍성하게 열린다.

김해 분청도자기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해 분청도자기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 "김해 분청에 400년 전 도공의 숨결 어리다"

'김해 분청도자기축제'가 14일부터 23일까지 10일간 경남 김해시 진례면 김해분청도자관 일대에서 열린다.

축제는 '백파선, 400년 전 도공의 숨결 김해분청에 어리다'를 주제로 펼쳐진다.

백파선은 일본에서 '아리타 도자기 어머니'로 추앙받는 조선 최초의 여성 사기장이다.

33세 나이로 임진왜란 때 일본 규수 사가현 아리타 지역에 끌려간 뒤 96세에 숨지기 전까지 백자 도자기를 제작하는 데 여생을 바치며 예술혼을 불태웠다.

축제는 전통가마 불 지피기 행사를 시작으로 가족 흙 높이 쌓기 대회, 분청기법 체험 등 7개 분야 72개 종목의 프로그램이 다채롭게 펼쳐진다.

백파선의 예술혼과 넋을 기리는 원류도공추모제가 열린다. 일본 백파선갤러리 관장을 초청해 강연도 연다.

주민 체험행사도 다양하다. '나만의 도자기 만들기', '물레 체험', '분청기법 체험', '도자기 액자·액세서리 만들기 체험', '도자기 발굴 체험' 등을 할 수 있다.

지역 도예인들의 개성 있고 특색 있는 작품을 저렴하게 살 수 있는 부스도 운영된다.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