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알타미라 뺨친다' 스페인 1만4천년 전 동굴벽화 발견

송고시간2016-10-14 08:33


'알타미라 뺨친다' 스페인 1만4천년 전 동굴벽화 발견

세계문화유산 지정된 알타미라 동굴벽화[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세계문화유산 지정된 알타미라 동굴벽화[AP=연합뉴스 자료사진]

(마드리드 AFP·신화=연합뉴스) 스페인 북부 바스크 지방에서 1만4천 년 전의 동굴 벽화가 발견됐다.

비스카야 주 정부는 13일(현지시간) 해안 마을인 레케이티오 중심부의 건물 아래에 있는 동굴에서 "깜짝 놀랄만한" 벽화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지난 5월 발견된 이 벽화를 확인한 전문가들은 1만4천 년 전의 것으로 추정되는 이 벽화가 이베리아 반도에서 가장 화려한 구성과 기술을 사용한 것으로 평했다고 비스카야 정부 관계자는 설명했다.

인구 7천 명의 어촌 마을 한가운데 있는 동굴 안에서 발견된 이 벽화에는 말과 산양, 들소, 사자 등 50점의 동물이 그려져 있었으며, 크기는 최대 150㎝에 달했다.

이 동굴은 접근이 매우 어려운 데다 벽화 보존을 위해 일반에 공개되지는 않을 예정이다.

전문가들은 이달 말 특별 회의를 열고 이 벽화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

인근 칸타브리아 지방에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알타미라 벽화가 있다. 1만8천∼1만4천 년 전 선사시대의 것으로, 들소 등이 그려져 있다.

mi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