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PGA- 노승열, 시즌 개막전서 상쾌한 출발

송고시간2016-10-14 06:22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노승열(25·나이키골프)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2016-2017 시즌 개막전에서 상쾌하게 출발했다.

노승열은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나파의 실버라도 리조트 앤드 스파(파72·7천203야드)에서 열린 세이프웨이 오픈 1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5개를 쓸어담고 보기 2개를 적어내 5언더파 67타를 쳤다.

오전 6시 현재 10언더파 62타를 친 스콧 피어시(미국)가 단독 선두에 올랐고, 노승열은 5타 뒤진 상위권에 자리 잡았다.

폴 케이시(잉글랜드)와 패튼 키자이어(미국)가 8언더파 64타로 피어시를 2타차로 추격했다.

노승열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노승열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노승열은 지난 시즌 페덱스컵 포인트 랭킹 125위 안에 힘겹게 턱걸이해 이번 시즌 출전권을 잡았다.

10번홀에서 출발한 노승열은 전반에만 버디 4개를 잡고 상승세를 탔다.

후반 들어 3번홀과 4번홀(이상 파4)에서 티샷 실수로 한타씩을 잃은 노승열은 5번홀(파5)에서 분위기를 바꿨다.

201야드를 남기고 친 두 번째 샷을 홀 1.2m에 붙여 가볍게 이글을 낚았다.

9번홀(파5)에서는 1.7m 버디 퍼트를 성공, 기분 좋게 1라운드를 마쳤다.

강성훈(29)은 버디 5개와 보기 3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쳤다.

강성훈도 지난 시즌 페덱스컵 랭킹 125위 안에 들어 새 시즌에 합류했다.

c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