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의붓딸 성추행한 30대 징역 3년에 '법정구속'

송고시간2016-10-11 12:48

(청주=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청주지법 형사합의12부(이현우 부장판사)는 의붓딸을 성추행한 혐의(성폭력범죄처벌등특례법 위반)로 기소된 최모(35)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법원은 8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도 명했다.

의붓딸 성추행한 30대 징역 3년에 '법정구속' - 1

재판부는 "죄질이 좋지 않고 피해자가 상당한 성적 수치심과 정신적 고통을 받았을 것으로 보이는 점을 고려하면 엄벌이 마땅하다"고 판시했다.

최씨는 2006년 슬하에 딸을 둔 여성과 결혼했다.

최씨는 2015년 1월 청주시 흥덕구 자신의 집에서 이 여성의 딸인 A(13)양의 신체 일부를 더듬는 등 몹쓸 짓을 시작했다.

A양이 거부 의사를 밝혔음에도 최씨의 범행은 이후 수차례 계속됐다.

결국 최씨는 지난해 1월부터 지난 5월까지 모두 다섯 차례에 걸쳐 A양을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vodca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