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키스, 지역 최초 업체별 원산지인증수출자 자격 획득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제주 감귤 등을 가공해 초콜릿 등 과자류를 생산하는 ㈜제키스가 제주에서 처음으로 '업체별 원산지인증수출자' 자격을 최근 획득했다고 제주상공회의소 FTA활용지원센터가 11일 밝혔다.

원산지인증수출자 제도는 FTA(자유무역협정) 체결국 증가에 따라 원산지증명 발급시간과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도입됐다.

관세당국이 FTA원산지 관리능력이 있다고 인정되는 수출자에게 원산지증명서 발급절차나 원산지증빙서류 제출을 간소화 해주는 제도이다.

그동안 제주에서는 주로 감귤·수산물 등 1차 산업 분야에서 제한적 혜택을 받는 '품목별 원산지인증수출자' 자격은 드물지 않게 부여됐다.

하지만 원산지관리시스템 운용 등이 필수조건으로 들어가 획득이 까다로운 '업체별 원산지인증수출자'를 제조업 분야에서 획득한 것은 고무적인 일이라고 제주상의는 평가했다.

이번 인증 획득으로 제키스는 FTA 활용 때마다 제출해야 했던 원자재명세서·원산지소명서·원산지확인서·제조공정도·구매증빙서류 등의 서류제출 의무가 5년간 면제된다.

앞으로 생산하는 모든 제품에 대해 품목 제한 없이 관세 절감, 원산지증명발급 간소화, 행정사무 처리기간 단축 등 혜택도 받는다.

업체별 원산지인증수출자 자격 획득을 추진한 제키스 관계자는 "우여곡절 끝에 제주 FTA활용지원센터의 도움으로 세관으로부터 원산지인증수출자 자격을 획득하게 됐다"며 "이를 계기로 신규 해외 시장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jiho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1 12: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