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친절한 톰 아저씨' 톰 크루즈 11월초 8번째 방한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할리우드 배우 톰 크루즈가 다음 달 초 한국을 찾는다.

롯데엔터테인먼트는 11일 영화 '잭 리처: 네버 고 백'의 주연을 맡은 톰 크루즈와 에드워드 즈윅 감독이 영화 홍보차 11월 초 한국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대표적인 친한(親韓) 배우로 한국 팬들 사이에서 '친절한 톰 아저씨'로도 불리는 톰 크루즈는 이번이 여덟번째 방한이다.

톰 크루즈는 지난해 7월 말에도 '미션 임파서블-로그네이션' 개봉을 맞아 한국을 방문, 친절한 팬 서비스를 선보여 국내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그가 주연을 맡은 '잭 리처: 네버 고 백'은 비상한 두뇌, 타고난 직감을 한 잭 리처가 국가의 숨겨진 음모와 살해당한 동료들의 진실을 파헤치는 추격 액션으로, 오는 11월 24일 국내 개봉한다.

'잭 리처-네버 고 백' 포스터
'잭 리처-네버 고 백' 포스터[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fusion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1 10: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