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립 DMZ 자생식물원 19일부터 일반인에 개방

'DMZ 식물이 연주하는 통일교향곡' 도감 발간

(포천=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오는 19일 강원도 양구군 해안면 '펀치볼'에 자리한 '국립 DMZ 자생식물원' 개원식을 열고 일반에 공개한다고 11일 밝혔다.

식물원은 약 18㏊ 규모로, 전시지구, 연구지구, 보존ㆍ증식지구, 북방계 희귀ㆍ특산식물 전시원, 국제연구센터, 탐방객 안내센터 등으로 구성됐다.

국립 DMZ 자생식물원 조감도 [국립수목원 제공=연합뉴스]
국립 DMZ 자생식물원 조감도 [국립수목원 제공=연합뉴스]

국립수목원은 2013년 식물원을 완공하고 DMZ지역 산림 생태계를 연구했으나 일반에 공개하지는 않았다.

수목원은 광릉숲 본원과 달리 사전예약 없이 누구나 DMZ 자생식물원을 방문할 수 있도록 개방할 예정이다.

개원식과 함께 'DMZ 식물이 연주하는 통일교향곡' 도감도 발간한다. 도감은 280페이지로 펀치볼 지역의 특징, 자생식물원 건립 배경, DMZ에서 자라는 식물 등을 그림과 함께 상세히 다뤘다.

'DMZ 식물이 연주하는 통일교향곡' 도감 [국립수목원 제공=연합뉴스]
'DMZ 식물이 연주하는 통일교향곡' 도감 [국립수목원 제공=연합뉴스]

국립수목원의 관계자는 "DMZ 인근의 펀치볼 지역은 북방식물의 남방한계선이면서도 민간인이 접근할 수 있는 지역이라 연구 와 생태교육에 적합하다"고 설명했다.

해안면 일대 분지인 이곳은 한국전쟁 당시 격전지로, 산에서 내려다본 모습이 화채 그릇(Punch Bowl)과 닮아 현재까지도 '펀치볼'로 불리고 있다.

국립수목원은 2011년 102억원을 들여 해안면 만대리 일대에 DMZ자생식물원 건립을 시작했으며 2013년 국립수목원 분원 형태로 완공했다.

andphotod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1 10: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