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찰, 20대 총선 관련 현역의원 7명 기소의견 송치

3천49명 수사…40명 구속·871명 불구속
경찰 로고
경찰 로고[연합뉴스TV 캡처]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경찰이 올 4월13일 치러진 20대 총선과 관련, 선거법 위반 혐의를 받은 당선인 7명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청은 이달 7일까지 20대 총선 선거사범 3천49명을 수사해 이 가운데 40명을 구속하고 871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1일 밝혔다.

2천125명은 혐의없음 등으로 불기소 의견 송치하거나 내사 단계에서 사건을 종결하는 등 수사를 끝냈고, 13명에 대한 수사도 금명간 종결할 예정이다.

수사 대상이 된 3천49명 중 상대 후보 등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혐의를 받은 이가 1천1명(32.8%)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금품·향응수수 463명(15.1%), 사전선거운동 282명(9.2%), 탈법 인쇄물 배부 257명(8.4%), 현수막 훼손 214명(7%), 선거폭력 65명(2.1%), 선거에 영향을 미친 공무원 38명(1.2%) 등 순이었다.

경찰은 20대 총선 당선인 70명도 수사 대상에 올려 이들 가운데 7명을 기소 의견으로, 29명을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30명은 내사종결, 4명은 수사 도중 사건을 검찰에 넘기는 사안송치 조치됐다.

경찰은 수사 대상이 된 당선인에 관한 구체적 정보는 검찰의 기소 절차가 남아 있는 만큼 밝힐 수 없다고 설명했다.

puls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1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