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경욱 "EBS 수능교재 오류 해마다 증가"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기자 =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 소속 새누리당 민경욱 의원은 11일 최근 5년간 EBS 고등학교 수능교재의 오류가 증가해 수험생의 피해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민 의원이 한국교육방송공사로부터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수능교재에서 발견된 오류는 2012년 112건, 2013년 151건, 2014년 159건, 2015년 232건, 2016년 8월말 현재 180건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과목별로 과학탐구가 37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사회탐구 28건, 국어 8건, 수학 5건, 제2외국어 4건, 영어 3건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오류유형 별로는 오탈자·맞춤법 위배가 42%(350건)였으며, 내용 오류가 286건(34.3%), 내용 보완 198건(23.7%) 등의 순이었다.

민 의원은 "매년 치러지는 대학수학능력시험에 EBS 인터넷 강의와 교재를 연계해서 출제하는데 교재내용이 틀리면 그 피해는 학생들에게 돌아간다"면서 "감사원 지적에도 오류가 증가하고 있다는 점은 대단히 큰 문제"라고 말했다.

새누리당 민경욱 의원
새누리당 민경욱 의원

aayys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1 11: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