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환경 시민단체 '탈핵 서명운동'…핵시설 건설 철회 촉구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환경 관련 시민단체들이 모여 탈핵을 촉구하는 '100만 서명운동'을 벌인다.

'핵없는 사회를 위한 공동행동' 등 시민단체는 11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잘가라 핵발전소 100만 서명운동본부 발족' 기자회견을 열고 '핵발전소 없는 대한민국'을 만들자고 제안했다.

이들은 회견에서 "그동안 정부가 핵발전 중심의 전력 정책을 편 결과 우리나라는 핵발전소 밀집도가 세계에서 가장 높은 나라가 됐다"며 "그런데도 후쿠시마 사고의 교훈을 망각한 채 핵발전소 건설을 계속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지속불가능하고 미래 세대를 갉아먹는 전력 정책에 더는 동의할 수 없다"며 "우리 모두와 미래 세대를 위해 수십 년간 지속해 온 핵발전 위주의 전력 정책을 무너뜨리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신고리 5,6호기 핵발전소 건설 백지화를 비롯해 노후핵발전소 수명연장 금지, 고준위 핵폐기물 관리계획 철회, 탈핵에너지전환정책·재생에너지 확대정책 실시 등을 요구했다.

기자회견 하는 탈핵 단체들
기자회견 하는 탈핵 단체들(세종=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탈핵지역대책위 핵없는 사회를 위한 공동행동 회원들이 25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산업통상자원부 앞에서 '고준위 방폐물 관리기본계획 확정 규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6. 7.25 [독자제공=연합뉴스]
jeong@yna.co.kr


kj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1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