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페이스북, 오피스 버전 '워크플레이스' 론칭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김현재 특파원 = 페이스북이 기업용 버전인 '워크플레이스(Workplace)'를 10일(현지시간) 출시했다.

기존의 베타 프로그램인 '페이스북 엣 워크(Facebook at work)'에 업무용 성격을 더욱 강화해 이날부터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 워크플레이스는 기업용 SNS인 슬랙, 마이크로소프트, 세일즈포스 등과 본격적인 경쟁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워크플레이스는 페이스북 엣 워크에서 제공되던 화상회의나 채팅 기능 외에 라이브 비디오와 뉴스 피드 등의 기능이 추가됐다.

페이스북 워크플레이스[페이스북 제공]
페이스북 워크플레이스[페이스북 제공]
워크플레이스의 옛 버전인 페이스북 엣 워크
워크플레이스의 옛 버전인 페이스북 엣 워크

블룸버그 통신은 "소셜 네트워크의 오피스 버전인 워크플레이스는 직장내 협업의 효율성을 높이고, 페이스북 라이브를 통해 사장의 지침을 사원들에게 전달할 수 있으며, 뉴스 피드에서 자신들의 업무를 업데이트할 수 있다"면서 "직장 내 온라인 협업의 강자인 슬랙과 경쟁을 벌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페이스북은 기업용으로 판매되는 워크플레이스에 대해 최초 1천 명의 월간 사용 종업원에 대해서는 1인당 3달러, 1천1명부터 1만 명까지의 사용자에 대해서는 2달러, 1만 명 이상의 사용자는 1달러로 가격을 책정해 기업들에 판매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학교와 비영리기관에는 무료로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워크플레이스의 이전 버전인 페이스북 엣 워크 사용 기업과 기관은 스타벅스, 옥스팜 앤 부킹닷컴 등을 포함해 1천 곳에 달한다고 페이스북 측은 밝혔다. 6개월 전에는 사용 기업이나 기관이 450곳이었다.

kn020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1 04: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