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황총리 "대북제재 적극협력"…파워美대사 "北위협 더욱 심화"

송고시간2016-10-09 16:17

황총리, 서맨사 파워 주유엔 미국대사 접견

황 총리, 파워 주유엔 미대사와 북핵 논의
황 총리, 파워 주유엔 미대사와 북핵 논의

황 총리, 파워 주유엔 미대사와 북핵 논의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황교안 국무총리가 9일 오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방한 중인 서맨사 파워 주유엔 미국대사와 북핵 문제 등에 관해 논의하고 있다.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황교안 국무총리는 9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방한 중인 서맨사 파워 주유엔 미국대사를 접견하고 북한·북핵 문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황 총리는 모두발언에서 "박근혜 대통령께서 파워 대사가 유엔 차원의 북핵 대응에서 많은 노력을 하신 점에 관해서 치하의 말을 전해달라는 말씀이 계셨다"면서 "앞으로도 대북제재라든지 국제 공조에 있어 적극적인 협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파워 대사는) 오늘 하나원을 다녀왔고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한 것으로 아는데 그 과정에서 한반도 분단상황을 잘 봤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파워 대사는 "올해는 북한 체제가 여러 가지 국제법을 위반한 해"라면서 "우리와 마찬가지로 한국도 오랜 시간 안고 살아온 이 (북한의) 위협은 시간과 더불어 더욱 심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뉴욕의 한국대표부와 더불어 올해 핵실험 이후부터 지금까지 가장 적합한 제재를 결정하기 위해서 함께 협력했다"면서 "사실 3월에 통과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안 2270호에 담긴 주요 규정은 한국에서 받은 아이디어가 담긴 것"이라고 밝혔다.

파워 주유엔 미대사와 악수하는 황교안 총리
파워 주유엔 미대사와 악수하는 황교안 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황교안 국무총리가 9일 오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방한 중인 서맨사 파워 주유엔 미국대사와 악수하고 있다. utzza@yna.co.kr

파워 대사는 "애석하게도 (대북 제재가) 북한 체제의 불법 행동에 관해서 북한의 변화를 만들지는 못했다"고 덧붙였다.

황 총리와 파워 대사는 이어진 비공개 접견에서 북한의 5차 핵실험에 대응안 유엔 안보리에서의 대북 제재 문제와 추가 도발시 다자 무대에서의 대응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접견에는 주유엔 대사로 내정된 조태열 외교부 2차관,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 등이 배석했다.

황총리 "대북제재 적극협력"…파워美대사 "北위협 더욱 심화" - 1

solec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