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월드컵축구> 브라질, 볼리비아 5-0 대파…네이마르 결승 골

네이마르, 후반전에 안면 부상으로 교체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브라질이 2018 러시아월드컵 남미 최종예선에서 볼리비아를 5-0으로 꺾었다.

브라질은 7일(한국시간) 브라질 나타우 아레나 다스 두나스에서 열린 볼리비아전에서 일방적인 경기를 펼치며 대승을 거뒀다.

승부는 일찌감치 갈렸다. 브라질 에이스 네이마르가 전반 11분 선취 결승 골을 넣었고, 전반 26분 필리피 코치뉴가 추가 골을 기록했다.

이어 필리피 루이스와 가브리엘 헤수스가 연속골을 넣으며 전반전을 4-0으로 마쳤다.

브라질은 전의를 상실한 볼리비아를 상대로 후반 30분 다섯 번째 골을 기록하며 대승을 자축했다.

이날 브라질의 볼 점유율은 71%에 달했다.

슈팅 19개, 유효슈팅 9개를 기록하며 볼리비아 골문을 쉴 새 없이 두드렸다.

볼리비아는 유효슈팅 단 1개를 기록했다.

브라질은 5승3무1패 승점 18점을 기록했다.

다만 결승 골을 넣은 네이마르는 후반 17분 눈 주위가 찢어지는 부상을 당해 우려를 낳았다.

다행히 네이마르는 스스로 일어나 윌리앙와 교체됐다.

에콰도르는 칠레를 3-0으로 완파했고 콜롬비아는 파라과이에 1-0으로 승리했다.

우루과이는 베네수엘라에 3-0으로 승리했다.

피흘리는 네이마르
피흘리는 네이마르브라질 축구대표팀 네이마르가 7일(한국시간) 브라질 나타우 아레나 다스 두나스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남미 최종예선 볼리비아전 후반전에 피를 흘리며 쓰러져있다. 네이마르는 스스로 일어나 교체됐다. (AP=연합뉴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7 11: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