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 이통사 스프린트 "교환 갤노트7 어떤 스마트폰으로든 재교환"

(서울=연합뉴스) 이 율 기자 = 미국 주요 이동통신사인 스프린트가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 7을 교환해간 고객이 다시 교환을 원할 경우 어떤 종류의 스마트폰으로든 다시 바꿔줄 방침이라고 미국의 IT전문매체 리코드가 7일 보도했다.

미국 스프린트 매장 로고[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미국 스프린트 매장 로고[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이 조치는 교환된 갤노트 7으로 추정되는 스마트폰이 사우스웨스트항공 여객기에서 과열로 연기를 일으키면서 승객들이 대피하고 비행편이 취소된 사건에 대해 미국 연방항공청(FAA)과 소비자제품안전위원회(CPSC)가 조사에 나선 가운데 나왔다.

리코드에 따르면 스프린트 관계자는 이날 "갤노트 7을 교환해간 스프린트 고객이 기기에 대해 우려가 있다면, 어떤 매장에서건 다른 어떤 종류의 기기로든 바꿔줄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삼성 갤노트 7 교환과 관련한 우려들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삼성과 협조하에 노력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삼성은 이 사건에 대해 조사중이라고 응답했으며, 삼성 제품의 리콜을 담당하는 미국 연방 당국인 CPSC는 "앞서 승인한 교환제품들에 우려가 있는지 신속히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고 리코드는 전했다.

CPSC는 갤노트 7 교환제품을 조사하고 있다. 지금까지 CPSC는 소비자들이 교환제품을 써도 되는지, 아니면 써서는 안 되는지 명확하게 밝히지 않았다.

지난 5일 갤노트 7 판매를 재개한 T모바일은 판매를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T모바일은 신제품을 사거나 교환제품을 받아간 고객의 경우 14일 이내에 교환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AT&T는 연락이 닿지 않았고, 버라이즌은 코멘트를 거부했다.

[AP=연합뉴스 자료사진]
[AP=연합뉴스 자료사진]

yuls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7 12: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