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누구세요?…학부모인데요" 교실 18회 침입 교사 지갑 훔친 30대


"누구세요?…학부모인데요" 교실 18회 침입 교사 지갑 훔친 30대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 북부경찰서는 방과 후 빈 교실과 빈주택에 잇따라 침입해 21차례에 걸쳐 1천168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정모(30)씨를 구속했다고 7일 밝혔다.

정씨는 2014년 5월 16일부터 올해 9월 12일까지 광주의 11개 초등학교에 모두 18회 침입해 교사 지갑에서 303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달 5일 거주자가 외출한 광주 북구의 2층 주택에 침입해 705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치는 등 3회에 걸쳐 865만원 상당의 빈집털이 절도 범행을 저질렀다.

정씨는 방과 후 빈 교실을 돌아다니며 교사들의 사물함에서 지갑을 훔쳤다.

가끔 학교에 남아있던 교사들에게 발각돼 "누구시냐?"는 질문을 받기도 했지만 매번 "학부모인데 아이를 데리러 왔다"고 둘러대 의심을 피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추적 끝에 렌터카를 빌려 타고 범행을 저지른 정씨를 검거해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pch8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7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