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태풍 '차바'로 1천600건 피해 신고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을 강타한 태풍 '차바'로 모두 1천600여 건의 피해가 신고됐다.

태풍 피해 [연합뉴스 자료사진]
태풍 피해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시는 6일까지 신고된 태풍 피해는 공공시설 640건, 사유시설 965건 등 모두 1천605건에 달한다고 7일 밝혔다.

피해가 발생한 공공시설은 도로 254건, 하천 21건, 교량 15건, 학교시설 2건, 기타 소규모 시설 260건이다.

사유시설은 주택 411건, 농경지 69건, 어업시설 3건, 기타 254건 등이 태풍 피해를 봤다.

피해유형은 침수가 397건으로 가장 많았고, 넘어짐 243건, 탈락 191건, 붕괴 39건, 기타 739건 등이다.

전체 피해신고 건수 가운데 598건은 긴급배수 등 조치를 마쳤고 나머지 1천17건은 7일 현재 복구 등 조치 중이다.

부산시는 60명으로 구성했던 재난피해조사단 규모를 시민안전실 전 직원으로 확대 편성하고, 복구와 피해보상 등에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7 11: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