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최신 전투기 젠-10C에 미사일 탑재 비행…무력과시

(상하이=연합뉴스) 정주호 특파원 = 중국군이 주력전투기 최신 개량형인 젠(殲)-10C이 미사일을 탑재하고 시범 비행하는 장면을 공개하며 또다시 무력과시에 나섰다.

중국 관찰자망은 7일 젠-10C 노란색 시제기가 단거리 공대공 미사일 피리(霹靂·PL)-10을 탑재한 채 시범 비행하는 사진이 지난 4일 중국 인터넷에 유포됐다고 전했다.

미사일을 탑재한 젠-10C의 모습이 공개된 것은 처음이다.

젠-10C는 중국 공군의 주력전투기 젠-10을 추가 개량한 3세대 최신예 전투기로 레이더 성능, 전파교란 회피능력, 전자전 시스템 등을 대폭 개선해 지난 2014년 3월 첫 비행이 이뤄졌다.

미 공군 전투기 F-16E와 견줄 수 있는 성능을 지닌 것으로 평가된다.

최근 공개된 사진에서 젠-10C는 기존 젠-10B보다 개선된 신형 위상배열레이더를 장착하고 일체형 초음속 흡입구(DSI)를 개량, 엔진을 안정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야간 비행에 적합하게 기체를 설계하고 조종실 유리가 금 도금돼 레이더 반사 면적을 줄일 수 있다고 관찰자망은 전했다.

군사전문가인 앤서니 웡(黃東) 마카오국제군사학회 회장은 홍콩 명보(明報)에 젠-10C이 구조와 동력, 무기, 레이더 등에서 젠-10A와 완전히 달라져 전투력이 몇 배 수준일 것이라며 대만의 방공 압력도 커질 것이라고 관측했다.

한편 중화권 언론은 젠-10 기종의 전투기가 지난달 28일 톈진(天津)에서 훈련 도중 추락했다고 전했다.

이 전투기는 당시 새와 충돌해 엔진 고장으로 톈진 우칭(武淸)구 난후(南湖)공원 잔디밭에 추락했으며 조종사는 낙하산으로 탈출했다고 언론이 목격자들을 인용해 전했다.

일부 누리꾼은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에 공원에서 검은 연기가 치솟는 사진을 게시했다.

추락한 전투기는 우칭구 양춘(楊村)공항에서 이착륙하는 중국 인민해방군 공군 24사단 소속으로 추정되고 있다. 하지만 중국 공군은 추락 여부를 확인하지 않고 있다.

미사일을 탑재하고 비행중인 젠-10C[관찰자망 웹사이트 캡처]
미사일을 탑재하고 비행중인 젠-10C[관찰자망 웹사이트 캡처]

jo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7 09: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