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월드컵축구- 우즈벡 꺾은 이란, A조 선두…한국은 골득실차로 2위

이란, 우즈베키스탄 원정에서 1-0 승리
<그래픽>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중간 순위
<그래픽>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중간 순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이란이 우즈베키스탄을 원정에서 꺾고 조 1위로 올라갔다. 한국은 골득실차로 2위에 자리했다.

이란은 6일(한국시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분요드코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3차전 우즈베키스탄과의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전반 27분 호세이나의 헤딩골이 결승 골이 됐다.

이란은 2승 1무 승점 7점, 골 득실 +3을 기록하며 조 1위에 올랐다.

카타르를 3-2로 누른 한국대표팀도 2승 1무 승점 7점을 기록했지만 골 득실(+2)에서 이란에 밀려 2위에 자리했다.

1위를 달리던 우즈베크는 2승 1패 승점 6점을 기록해 3위로 처졌다.

시리아는 중국을 1-0으로 누르고 1승1무1패 승점 4점으로 4위로 올라갔고, 중국은 1무 2패 승점 1점으로 최종예선 통과에 빨간불이 켜졌다.

한국에 패한 카타르는 3연패를 기록해 최하위 6위에 머물렀다.

러시아월드컵 본선은 조 2위까지 직행할 수 있다.

한국은 7일 이란으로 출국한다. 11일 밤 이란 테헤란에서 열리는 이란전에서 승리할 경우 A조 1위 자리에 오른다.

이란 축구대표팀
이란 축구대표팀이란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6일(한국시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분요드코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3차전 우즈베크와 경기 전반 27분 선취 결승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출처 FIFA트위터]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7 00: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