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월드컵축구> 카타르 감독 "훌륭한 경기…후반 초반 15분이 아쉽다"

송고시간2016-10-06 22:23

(수원=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 카타르 축구대표팀을 지휘하는 호르헤 포사티 감독은 6일 "훌륭한 경기를 했지만 후반 초반 15분이 아쉽다"고 말했다.

포사티 감독은 이날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3차전에서 한국에 2-3으로 패배한 뒤 기자회견에서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포사티 감독은 후반 11분에 터진 지동원의 동점골에 대해 "세컨드볼 처리 과정에서 큰 실수가 나왔다"며 "한국은 그런 실수를 놓치지 않았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어 "동점을 만들 기회가 있었는데 살리지 못했다"며 후반 홍정호의 퇴장 이후 수적 우세를 골로 연결하지 못한 데 대해 아쉬움을 나타냈다.

포사티 감독은 "그래도 아직 예선 통과 가능성은 있다"며 희망 섞인 관측을 내놨다.

짜증내는 호르헤 포사티
짜증내는 호르헤 포사티

(수원=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6일 오후 경기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한국과 카타르 경기에서 카타르 호르헤 포사티 감독이 경기가 잘 풀리지 않자 짜증을 내고 있다. 2016.10.6
superdoo82@yna.co.kr


ko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