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임종룡 "회사채신속인수제, 대기업 제외…중소기업만 적용"

송고시간2016-10-06 10:53


임종룡 "회사채신속인수제, 대기업 제외…중소기업만 적용"

답변하는 임종룡 금융위원장
답변하는 임종룡 금융위원장

(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의 금융위원회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상원 기자 =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6일 회사채 신속인수제도와 관련해 "대기업에 대해서는 운영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임 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회사채 신속인수제도 등 구조조정 과정에서 금융 지원이 대기업의 '대마불사'에 이용되는 등 비효율적인 측면이 있다는 지적에 대해 이같이 답변했다.

회사채 신속인수제도는 기업의 회사채 만기가 집중적으로 돌아올 경우 회사채의 80%를 산업은행이 총액 인수해 주는 제도다.

임 위원장은 "앞으로 대기업에 대해서는 회사채 신속인수제도를 운영하지 않고 중소기업에 대해서만 적용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중소기업의 경우 자체 신용으로 채권 발행이 쉽지 않아 정책금융기관이 채권을 인수해 자금이 돌도록 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lees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