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공영홈쇼핑, 취급액 100억원 돌파 브랜드 등장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공영홈쇼핑은 네오킴의 여성의류 브랜드 '마담 엘레강스 바이(by) 김혜정'이 올해 1∼9월 누적 취급액 100억4천500만원을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취급액은 주문액에서 취소·반품금액을 제외한 순 판매실적이다. 공영홈쇼핑에서 단일 브랜드의 취급액이 100억원을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네오킴은 40대 이상 중년여성을 겨냥한 브랜드로 올해 들어 시즌별로 6∼7개의 의류 제품을 판매하는 등 고객 수요에 맞는 다양한 디자인의 상품을 기획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고 공영홈쇼핑은 설명했다.

'마담 엘레강스 바이 김혜정'의 블라우스 [사진 = 공영홈쇼핑 제공]
'마담 엘레강스 바이 김혜정'의 블라우스 [사진 = 공영홈쇼핑 제공]

이밖에 구기자를 발효한 '고지베리 구기자'는 올해 들어 57억원, 티알컴텍의 주방·욕실 세정제 '케어렉스'는 올해 들어 50억원어치가 팔렸다.

공영홈쇼핑 관계자는 "우수 상품을 적정 가격에 제안하면서 소비자의 믿음이 커지고 있다"며 "창의·혁신 상품을 비롯한 다양한 신상품을 더 활발하게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cind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6 10: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