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종인 "文 싱크탱크, 말은 거창하지만 경제민주화 이해 잘못"(종합)

송고시간2016-10-06 17:54

文 "경제민주화도 성장의 한 방법…'국민성장', 경제민주화 포함한 성장담론"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서혜림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 대표는 6일 문재인 전 대표의 싱크탱크인 '정책공간 국민성장'에 대해 "말은 거창하게 성장과 경제민주화를 동시에 추구한다고 얘기하지만, 실질적으로 경제민주화는 성장에 별로 지장을 주는 것이 아니다"라며 "그에 대한 이해가 잘못돼 있다"고 비판했다.

김 전 대표는 이날 MBC라디오 '신동호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경제민주화가 성장에 장애가 되는 것처럼 구분하고, 성장을 내걸고 아울러 경제민주화도 한다는 말 자체가 납득하기 어렵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전 대표는 "경제민주화란 실력을 자꾸 보완해가자는 뜻"이라며 "그런데 경제민주화가 성장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지 않겠느냐는 생각을 하기 때문에 그런 논리를 전개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성장 측면에서도 우리가 이미 저성장 기조에 들어가 2%대의 성장을 넘어서기 굉장히 어려운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김 전 대표는 새누리당 남경필 경기지사를 언급하면서 "가끔 만나 경제민주화를 논의한다. 남 지사는 2010년 새누리당 경제민주화 추진위원회라는 의원그룹을 끌고 가는 역할을 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도 "경제민주화라는 말에는 공감하지만 방법에 생각이 달라 (남 지사와는) 크게 논의할 의향은 갖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김종인 "文 싱크탱크, 말은 거창하지만 경제민주화 이해 잘못"(종합) - 1

김 전 대표의 이러한 지적에 대해 문 전 대표는 이날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싱크탱크 '정책공간 국민성장' 창립준비 심포지엄에 참석, 기자들과 만나 "뭐, 다 생각들이 다를 수 있으니까…"라면서도 "기존의 성장과는 다른 성장이라는 것이다. '국민과 함께 하는 성장'"이라고 말했다.

이어 "경제민주화도 성장의 한 방법으로, 성장과 경제민주화가 따로 있는 게 아니다"라며 "기존의 경제 패러다임으로 더 이상 우리 경제가 성장할 수 없다는 것이 확인되고 있기 때문에 경제운영의 패러다임을 바꿔야 되겠다는 것이고, 그것이 경제민주화"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민성장'은 경제민주화까지 포함해 더 종합하고 만든 성장담론"이라고 강조했다.

김종인 "文 싱크탱크, 말은 거창하지만 경제민주화 이해 잘못"(종합) - 2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