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초등생이 가장 많이 쓰는 신조어는 '헐'

송고시간2016-10-05 11:16

대구교육청 한글날 맞아 1천859명 설문 조사에서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 초등학생은 '헐'이라는 신조어를 가장 많이 쓰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교육연구정보원이 지난달 8∼20일 초등학교 4∼6학년 학생 1천859명을 상대로 신조어·줄임말 사용 실태와 의식을 설문 조사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고 5일 밝혔다.

세종대왕, 그리고 한글
세종대왕, 그리고 한글

[연합뉴스 자료사진]

96.9%(1천801명)가 신조어·줄임말을 사용하고 있고 이 가운데 43.4%(807명)는 자주 또는 매번 쓰는 것으로 나왔다.

초등학생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신조어·줄임말은 황당하거나 어이없을 때 내는 감탄사인 '헐'이었다.

이어 '안물', 'ㅇㅇ', '응 아니야', '노답', 'ㅇㅋ', '개이득', '핵노잼', '극혐' 순이다.

이상 신조어·줄임말은 70% 이상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조어·줄임말을 쓰는 이유는 '짧고 간단해 편해서'라는 응답이 52.6%로 가장 많고 '친구들이 사용하니까'(14.1%), '습관이 되어서'(12.85)가 뒤를 이었다.

그러나 신조어·줄임말을 사용하지 않는 이유로는 '한글을 파괴하는 것이므로'(27.0%)가 가장 많다.

이어 '무슨 뜻인지 잘 몰라서'(26.2%), '수준이 낮아 보여서'(7.9%), '비속어 등이 섞여 있어 민망해서'(7.9%) 등이다.

학생들이 신조어·줄임말을 사용하는데 가장 영향을 준 대상으로 친구가 32.9%를 차지했다.

휴대전화(26.5%), 인터넷(19.5%), TV 프로그램(8.1%)이 미치는 영향도 적지 않았다.

학생 50.2%는 신조어·줄임말을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 55.9%는 개선이 필요하다고 대답했다.

또 '대화할 때 습관적으로 사용하게 된다'(37.6%), '올바른 문장을 사용하지 못하게 된다'(13.4.%), '맞춤법을 잘 모르게 된다'(12.1%) 등을 문제점으로 꼽았다.

대구교육연구정보원 관계자는 "학년이 높을수록, 하루 1시간 이상 컴퓨터 또는 휴대전화를 쓸 때 신조어·줄임말 사용빈도가 높았다"며 "부모가 서로 존댓말을 할수록 학생들이 신조어·줄임말을 쓰는 빈도가 낮아지는 경향을 보였다"고 말했다.

ms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