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화 '아마데우스' 명반 남긴 英지휘자 네빌 마리너 별세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기자 = 모차르트 연주의 대가이자 세계적인 오케스트라 지휘자 네빌 마리너가 2일(현지시간) 별세했다. 향년 92세.

영국 일간 가디언 등에 따르면 영국 오케스트라 '아카데미 오브 세인트 마틴 인더 필즈'(ASMF)는 창립자이자 거장 지휘자인 마리너가 이날 숨을 거뒀다고 발표했다.

마리너는 모차르트의 생애를 극화해 1984년 오스카상을 거머쥔 영화 '아마데우스'의 오리지널사운드트랙(OST) 작업을 맡아 대중적으로도 널리 사랑받은 지휘자다.

이 음반은 미국에서 음반차트 1위에 오르는가 하면 전 세계에서 650만장이 팔려나가 역대 가장 많이 팔린 클래식 음반 중 하나가 됐다.

1924년 영국 링컨에서 태어난 마리너는 바이올린 연주자로 음악에 입문했다. 그는 영국 왕립음악대학과 파리 고등국립음악원에서 수학했으며 런던심포니 오케스트라에서 연주했다.

마리너는 미국에서 수학, 활동하고 나서인 1969년부터 본격적으로 지휘자 경력을 쌓기 시작했다.

앞서 런던 최고의 연주자로 구성된 실내악 합주단을 만들겠다는 목표로 1959년 ASMF를 창단해 이끌었다. 현악 연주자를 위한 탈출구로서 애초에 지휘자가 없는 ASMF를 구상했으나, 나중에는 직접 지휘봉을 잡기도 했다.

마리너는 1968∼1977년 로스앤젤레스 실내악단의 음악감독을 맡았으며, 1979∼1986년 미네소타 오케스트라에서 음악감독으로 활동했다. 1984∼1989년에는 독일 슈투트가르트 라디오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지휘했다.

클래식 음반 제작에도 적극적으로 나서 500종 넘는 음반을 남겼다.

폴 에일리프 ASMF 회장은 "비단 ASMF 뿐 아니라 전 세계 여러 오케스트라와 청중들과 함께한 네빌 선생님의 예술적, 기록적인 유산은 어마어마하다"며 "그를 알거나 함께 일했던 모든 이가 그를 무척 그리워할 것"이라고 추모했다.

gogo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3 14: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