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전자, 중학생 3천명과 자유학기제 맞춤형 교육포럼

송고시간2016-09-28 10:01

(서울=연합뉴스) 옥철 기자 = 삼성전자[005930]는 28~29일 서울 삼성전자 브랜드 홍보관 '삼성 딜라이트'와 수원 전자산업사 박물관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S/I/M)'에서 전국 51개 중학교 3천여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2016 글로벌 퓨처 라이트 유스 포럼'을 진행한다.

퓨처 라이트 포럼은 자유학기제를 실시하는 중학생들에게 IT(정보기술) 체험과 교육, 산업현장 견학 등 진로 탐색을 위한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는 행사로 국립과천과학관과 한국과학창의재단이 후원한다.

포럼은 삼성전자 임직원 강의와 멘토링, 반도체 교실, VR(가상현실) 영상제작, 코딩·IoT(사물인터넷) 교육 등 총 37개의 프로그램으로 짜였다.

학생들은 국립과천과학관 무한상상실에서 3D 프린팅과 스톱모션 애니메이션을 제작하고 화성 삼성전자 나노시티를 찾아 반도체 생산라인도 둘러본다.

포럼에 참석한 신촌중학교 윤해영 교사는 "포럼이 시간대와 장소별로 여러 교육 프로그램을 선택할 수 있어 학생들에게 다양한 교육 기회를 줄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7월 행사 일정과 세션을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전국 중학교에서 학생들을 모집했다.

삼성전자는 자유학기제 실시 원년인 올해는 맞춤형 단체 포럼을 개최하고 2학기부터는 농산어촌 학교를 직접 방문해 '찾아가는 IT 박물관'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

oakchu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60928059600003

title : 삼성전자, 중학생 3천명과 자유학기제 맞춤형 교육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