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마트, 일회용 종이 쇼핑백 없앤다

송고시간2016-09-28 08:42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이마트가 일회용 종이 쇼핑백을 단계적으로 없앤다.

이마트는 다음 달 1일부터 전국 점포에서 일회용 종이 쇼핑백을 대체하기 위한 대여용 부직포 쇼핑백을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부직포 쇼핑백은 500원의 판매 보증금을 지불하면 대여할 수 있으며, 반납 시 보증금 전액을 환불받을 수 있다.

이마트는 일회용 종이 쇼핑백과 대여용 부직포 쇼핑백을 당분간 병행 운영하고, 최종적으로 종이 쇼핑백 운영을 전면 중단한다는 계획이다.

이는 쇼핑백 성능 개선을 통해 고객 편의를 높이고 일회용품 사용을 줄여 환경보호에 앞장서기 위해서라고 이마트는 설명했다.

기존 종이 쇼핑백은 비가 오는 날이나 냉동식품 등 물기가 있는 상품을 담으면 내구성이 떨어지고 상품의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바닥이 찢어지기도 했다.

이마트에서 연간 판매되는 종이 쇼핑백은 약 1천250만개로, 종이 쇼핑백 사용을 중단하면 펄프 소비를 500t가량 줄일 수 있다.

제주 지역 3개 점포에서 지난 19일부터 시범 운영을 한 결과, 부직포 쇼핑백이 하루 평균 500~700건 정도 대여되는 등 소비자들의 호응을 확인했다고 이마트는 전했다.

이마트, 일회용 종이 쇼핑백 없앤다 - 1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608008600064

title : [부고] 조경순(충북도 서울세종사무소 본부장)씨 시모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