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송고시간2016-09-28 08:00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우태경 인턴기자 = 일제강점기 3·1 운동의 대표 인물, 유관순 열사. 1920년 9월 28일은 그가 서대문 형무소에서 눈을 감은 날입니다. 나라를 위해 '만세'를 부르짖은 소녀를 기억하며, 오늘은 그를 위해 '만세'를 외치면 어떨까요?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1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2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3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4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5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6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7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8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9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10

<카드뉴스> 오늘은 유관순 열사를 위해 '만세'를 - 11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11067100004

title : '여성 불법촬영' 종근당 회장 아들 "혐의 모두 인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