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백화점, '서미경 식당' 퇴출…"차례로 다 내보낼 것"

송고시간2016-09-28 06:01

총 9곳 중 영등포점내 3곳 최근 철수

모델로 활동하던 시절의 서미경씨 [연합뉴스 자료사진]
모델로 활동하던 시절의 서미경씨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열 기자 = 롯데백화점이 최근 신격호(94)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57)씨가 사실상 운영해온 백화점 내 알짜배기 점포 3곳과의 거래관계를 끊은 것으로 확인됐다.

롯데백화점은 지난달 말 서씨가 실소유주인 유한회사 유기개발이 영등포점 지하 1층과 지상 3층에서 운영해오던 롯데리아 매장 2곳과의 계약관계를 끝내고 이달부터 롯데 직영점으로 운영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서미경씨가 실소유주인 유원정과 마가레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미경씨가 실소유주인 유원정과 마가레트 [연합뉴스 자료사진]

또 같은 점포 10층 식당가에서 유기개발이 운영해오던 냉면전문점 유원정도 지난 18일 자로 철수시키고 대신 부산 지역 냉면 맛집인 '함경면옥' 직영점을 입점시켰다.

유기개발은 서씨와 외동딸 신유미(33)씨가 실소유주인 회사로 그동안 롯데백화점 본점과 영등포점, 잠실점, 부산본점 등에서 유원정, 마가레트(커피전문점), 향리(우동전문점), 유경(비빔밥전문점), 롯데리아 등의 식당을 운영해왔다.

롯데백화점내 이른바 '서미경 식당' 총 9곳 가운데 3곳이 퇴출된 셈이다.

롯데백화점 '서미경 식당' 퇴출…"차례로 다 내보낼 것"

롯데백화점이 최근 신격호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 씨가 사실상 운영해온 백화점 내 알짜배기 점포 3곳과의 거래 관계를 끊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롯데백화점은 지난달 말 서 씨가 실소유주인 유한회사 유기개발이 영등포점 지하 1층과 지상 3층에서 운영해오던 롯데리아 매장 2곳과의 계약관계를 끝냈습니다. 또 같은 점포 10층 식당가에서 유기개발이 운영해오던 냉면전문점 유원정도 지난 18일 자로 철수시켰습니다. 롯데백화점은 소공동 본점과 잠실점 등의 유기개발 운영 식당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거래 관계를 단절한다는 방침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검찰 수사 등을 거치면서 서씨가 실소유주인 회사에 일감을 몰아주는 관행이 여론의 비판을 받았다"며 "사회적 분위기를 고려해 계약기간이 만료된 영등포점 내 식당과의 거래관계를 끝내고 직영화하거나 다른 점포를 유치한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백화점은 영등포점뿐 아니라 소공동 본점과 잠실점, 부산본점 등에서 여전히 성업 중인 유기개발 운영 식당에 대해서도 서씨 측과의 협의를 거쳐 순차적으로 거래관계를 단절한다는 방침이다.

롯데 관계자는 "아무리 총괄회장과 특수관계인 인물이라도 엄연히 회사 대 회사 간 계약관계가 있기 때문에 무작정 퇴출하기는 어렵다"며 "협의를 통해 이른 시일 내에 거래관계를 끊도록 유도하되, 어려우면 계약만료 때 연장을 하지 않는 방식으로 거래관계를 단절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제개혁연대 등 시민단체는 유기개발이 롯데그룹의 위장계열사이며 롯데백화점이 알짜배기 점포 매장을 유기개발에 내준 것은 전형적인 '재벌가 일감 몰아주기' 사례라고 지적해왔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최근 이 같은 지적을 받아들여 유기개발과 유원실업, 유니플렉스, 유기인터내셔널 등 서씨 모녀가 실소유주인 4개 회사를 롯데의 위장계열사로 규정하고 이런 사실을 숨긴 신 총괄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신격호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씨 [연합뉴스 자료사진]
신격호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씨 [연합뉴스 자료사진]

passi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1212035500091

title : BTS, 구글 선정 미국의 올해 검색어 '레드카펫 인물' 부문 6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