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임방울국악제 대통령상에 판소리 명창부 김경아씨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국악 신인의 등용문인 제24회 임방울 국악제 전국대회에서 판소리 명창부의 김경아(인천)씨가 춘향가 중 '박석치'로 대통령상을 받았다.

임방울 국악제 대통령상
임방울 국악제 대통령상(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윤장현 광주시장이 26일 오후 광주 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제24회 임방울국악제 전국대회' 본선 시상식에서 김경아 씨에게 판소리 명창부 대상 대통령상을 수여했다. 2016.9.26 [광주시 제공=연합뉴스]
sangwon700@yna.co.kr

김씨는 과거에 급제한 이몽룡이 암행어사가 돼 남원골로 들어가기 전 박석치라는 고개에 올라서서 춘향과의 추억을 회상하는 대목을 구성지게 노래해 최고 영예를 안았다.

대회는 지난 23일부터 광주 문화예술회관, 빛고을시민문화관, 5·18 기념문화센터 등에서 열렸다.

판소리·기악·무용 등 학생부, 판소리·기악·무용·시조·가야금병창·농악·퓨전 판소리 등 일반부, 판소리 명창부 등 3개 부문 경연이 펼쳐졌다.

임방울 국악제는 국창 임방울 선생의 업적을 기리고 신진 소리꾼을 찾는 대표 국악축제로 올해는 352개 팀이 참가했다.

예선·본선 경연 즉시 심사점수를 공개하고 심사위원 추첨제, 심사차관제 등으로 공정성을 높였다.

대회 첫날에는 임방울 판소리 장기자랑 대회에서 시민 100여명이 '쑥대머리', '호남가', '추억' 중 선택곡으로 기량을 선보이며 국악 저변 확대도 시도했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9/26 17: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