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병석 "재외공관 외교차량 도난 당하고 외교행낭도 분실"

송고시간2016-09-25 11:20

"최근 5년간 3대 차량 도난당해…보안대책 절실"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기자 = 재외공관에서 사용하는 외교 차량이 도난당하고 이 과정에서 외교 행낭까지 분실되는 등 보안대책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의원이 25일 외교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재외공관에서 모두 3대의 외교행정용 차량이 도난당했다. 주리비아 대사관(2012·2013년), 밀라노 총영사관(2014년)에서 발생했다.

특히 2013년에 도난당한 리비아 대사관 차량은 외교 행낭 발송을 위해 리비아에서 튀니지로 이동 중 총기를 소지한 괴한 습격으로 차량은 물론 차량에 있던 외교 행낭과 직원 휴대전화도 함께 빼앗겼다.

하지만 외교부는 리비아에서 발생한 두 차례의 차량 도난 사건 이후 1년 2개월이 지나서야 피해 조사위원회를 열었고, 밀라노 총영사관 차량 도난 시에도 사건 발생 후 7개월 만에 사고 경위를 살폈다고 박 의원은 지적했다.

박 의원은 "외교 행낭에는 국가기밀 문서가 포함될 가능성이 크므로 주의해야 한다"며 "리비아 등 특수지역의 외교 차량 운행 보안대책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박병석 "재외공관 외교차량 도난 당하고 외교행낭도 분실" - 1

honeyb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