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찾는 외국인관광객 씀씀이 줄었다…1년새 8%↓

송고시간2016-09-25 06:07

1인당 소비 1천147달러 그쳐…메르스 여파로 관광객 수는 6.8% 감소

심재철 "내국세 환급 창구 통합하고 사후면세점 홍보 강화해야"

고궁 마당에서 강강술래
고궁 마당에서 강강술래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추석인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운니동 운현궁에서 열린 '운현궁 한가위 잔치'를 찾은 시민과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데 어우러져 강강술래를 하고 있다. 2016.9.15
hihong@yna.co.kr

(세종=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여파로 지난해 한국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 수가 줄어든 것은 물론 한 사람이 국내에서 소비한 금액은 더 큰 폭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국회 부의장인 새누리당 심재철 의원(기획재정위원회)이 예산정책처에서 제출받은 '외국인 관광객에 대한 내국세 환급제도 개선 검토' 자료를 보면 작년 한국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은 1천323만여명으로 전년보다 6.8% 감소했다.

같은 기간 관광 수입액은 151억8천만달러로 14.3% 급감했다.

1인당 평균 소비액은 2014년 1천247달러에서 작년 1천147달러로 8.0% 줄어든 셈이다.

이에 따라 2015년 외국인전용 관광기념품 판매업자들의 내국세 환급액 규모도 2조111억원에 그쳐 1년 전보다 4.4% 가량 줄었다.

예산정책처는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늘리려면 이들이 국내 면세점을 이용한 뒤 내국세를 환급받을 수 있는 창구를 일원화해 통합 운영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예컨대 현재 인천공항에서는 제1국제여객터미널의 환급소 6곳은 통합 운영되는 반면 2터미널 출국장에 있는 곳은 개별적으로 관리되고 있어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것이다.

또 외국인 관광객들의 인지도가 낮은 사후면세점에 대한 홍보를 강화하는 한편 허가받지 않은 영업점이 'Duty Free(면세)' 등 간판을 내걸고 영업하는 불법 사례를 강력히 단속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심재철 의원은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늘리려면 내국세 환급과 관련한 창구를 통합하고 사후면세점 홍보를 강화하는 등 대책 마련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dk@yna.co.kr

<표> 외국인 관광객 입국자 추이(2011~2015년)
연도외국인 관광객수(명)전년대비
(%)
관광수입액
(천 달러)
전년대비
(%)
1인당 평균 소비액(달러)
20119,794,79611.312,347,20020.01,261
201211,140,02813.713,356,7008.21,199
201312,175,5509.314,524,8008.71,193
201414,201,51616.617,711,80021.91,247
201513,231,651-6.815,177,100-14.31,147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