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키움-쿼터백 "로보어드바이저 공모펀드, 3%대 수익률로 순항중"

(서울=연합뉴스) 김현정 기자 = 키움투자자산운용이 국내 증권업계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로보어드바이저 공모펀드가 3%대의 수익률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현 키움투자자산운용 대표는 21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쿼터백자산운용과 함께 올해 4월 출시한 '키움 쿼터백 글로벌 로보어드바이저' 채권혼합형 A1클래스 펀드가 8월 말 기준으로 3.42%대의 수익률을 올리는 성과를 거뒀다"고 말했다.

채권혼합형 A1클래스 펀드는 키움이 운용하는 로보어드바이저 펀드 중 가장 처음 설정된 펀드다.

로봇(Robot)과 어드바이저(Advisor: 투자자문가)의 합성어인 로보어드바이저는 인공지능이 빅데이터를 활용해 금융 자산을 관리하는 서비스를 말한다.

키움의 로보어드바이저 펀드는 글로벌 상장지수펀드(ETF)에 투자하는 재간접펀드로서 글로벌 주식뿐 아니라 채권, 원자재, 통화, 리츠(부동산) 등 다양한 대안투자 자산군에 분산투자하고 있다.

이 대표는 "인공지능이 투자 부문에서도 인간을 대체할 수 있는 영역을 구축했다"며 "펀드매니저에서 로보어드바이저로 투자 중심이 성공적인 변화를 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로보어드바이저펀드가 변동성이 적고 안정적인 수익을 낼 수 있다는 점에서 퇴직연금 확정기여형(DC) 가입자들에게 적합한 상품으로 부각될 수 있다"고 제시했다.

박제우 주식운용본부 ETF팀장은 "로보어드바이저 펀드는 중위험·중수익 상품으로서 저금리·저성장 시대에 양호한 실적을 낸다는 강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또 이 펀드는 실시간 매매가 가능해 시기적절하게 대응할 수 있고 펀드 보수도 저렴하다고 박 팀장은 덧붙였다.

키움의 로보어드바이저 펀드는 총 5종(채권혼합형, 채권형, 주식혼합형, 주식형, 우량채권형)으로, 수탁고는 현재 303억원 규모이며 25개 판매사에서 판매하고 있다.

로보어드바이저는 쿼터백의 ETF 필터링 프로세스를 활용해 투자 자금을 운용한다.

이 프로세스는 2천여개의 미국과 국내 상장 ETF를 분석하고서 최종적으로 60~70여개의 ETF를 선정해 자산 배분에 활용한다.

정기적으로 3개월마다 리밸런싱(자산재분배)을 통해 자산군 비중을 조정하며 필요시 위험관리를 위해 수시 리밸런싱을 하기도 한다.

한편 키움투자자산운용은 2014년 12월 우리자산운용과 키움자산운용의 합병을 통해 출범됐다. 합병 당시 수탁고는 20조원이었으나 올해 8월 말 현재 31조원으로 성장했다.

이현 키움투자자산운용 대표
이현 키움투자자산운용 대표

khj9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9/21 14: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