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경북 곳곳 100㎜ 넘는 폭우…18일까지 비(종합)

송고시간2016-09-17 16:32


대구·경북 곳곳 100㎜ 넘는 폭우…18일까지 비(종합)

기상악화로 결항
기상악화로 결항

(포항=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17일 오전 경북 포항공항에서 출발하는 항공기가 기상 악화로 결항되자 항공사가 안내문을 붙여 놓았다. psykims@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17일 대구경북 곳곳에서 100㎜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다.

추가 피해 막는 경주
추가 피해 막는 경주

(경주=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17일 오후 지진피해를 본 경북 경주시 황남동 주택 기와에 비를 피하기 위한 천막이 덮여 있다. psykims@yna.co.kr

오후 4시 현재 경북 포항이 강수량 132.9㎜를 기록한 것을 비롯해 경주 125.5㎜, 영천 121.5㎜, 구미 112.8㎜, 대구 110㎜ 등 적게는 40㎜, 많게는 130㎜가 넘는 비가 내렸다.

이에 따라 대구를 비롯해 경북 7곳 등 모두 8개 시·군에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폭우로 포항공항 주변 기상이 나빠 오전 김포발 포항행 대한항공 1591편 항공기가 대구공항에 내렸고, 오후에 예정됐던 김포발 포항행 항공기 1편도 결항했다.

이 밖에도 의성군 의성읍 하천 주변에 주차된 차량 1대가 침수되고 군위군 우보면 도로에서 나무가 쓰러지는 등 폭우와 강풍으로 인한 피해도 발생했다.

침수된 공사차량
침수된 공사차량

(안동=연합뉴스) 17일 경북 안동의 상주-영덕 간 고속도로 공사현장에서 주차 중이던 고소작업차가 불어난 길안천 물에 잠겨 있다. 2016.9.17 [독자 제공=연합뉴스]
sds123@yna.co.kr

대구경북엔 18일 오전까지 10∼50㎜의 비가 더 내릴 전망이다.

대구기상지청 관계자는 "많은 수증기를 머금은 저기압이 서해에서 몰려들어 18일 이른 오전까지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고 예보했다.

yongm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