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 CPSC, 삼성 '갤럭시노트 7' 공식리콜 발표(3보)

송고시간2016-09-16 05:45


美 CPSC, 삼성 '갤럭시노트 7' 공식리콜 발표(3보)

<그래픽> 갤럭시노트7 배터리 불량 사태 일지
<그래픽> 갤럭시노트7 배터리 불량 사태 일지

(워싱턴=연합뉴스) 김세진 특파원 = 미국 소비자제품안전위원회(CPSC)가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갤럭시노트 7'에 대한 공식 리콜 방침을 15일(현지시간) 발표했다.

CPSC는 이날 발표한 리콜 공지를 통해 "9월 15일 이전에 판매된" 이 제품의 리튬이온 전지가 "과열되거나 발화할 우려가 있다"며 "심각한 화재와 화상 위험"이 있다고 지적했다.

리콜 공지 내용을 보면 삼성전자는 미국에서 지금까지 92건의 전지 과열 사례를 보고받았다. 이로 인해 사람이 화상을 입었다고 알려진 사례가 26건이었고, 차량 또는 차고에서 크고작은 화재가 발생해 재산피해가 발생했다고 보고된 사례는 55건이었다.

CPSC는 이 스마트폰의 사용자가 "즉각 사용을 중지하고 전원을 끈 다음" 이동통신사 또는 삼성전자를 통해 문제 없는 전지가 장착된 새 스마트폰으로 교환받거나 환불을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 9일 CPSC는 '갤럭시노트 7'의 사용 중단을 권고했다.

전시된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 7' 스마트폰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시된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 7' 스마트폰 [AP=연합뉴스 자료사진]

smi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