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발리서 관광보트 폭발…"한국인 사상자 없어"(종합2보)

송고시간2016-09-15 21:43

외신 '한국인 부상' 초기 보도…탑승자·부상자 명단에 한국인 없어

(서울·방콕=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김상훈 특파원 = 인도네시아의 유명 관광지 발리에서 15일(이하 현지시간) 외국인 관광객을 태운 보트의 엔진이 폭발해 사상자가 속출했다.

사건 발생 초기에 일부 외신이 부상자 중 한국인이 있다고 보도했으나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30분께 발리 섬의 파당바이항과 길리 트라왕간 섬을 오가는 쾌속정 '길리 캣2호'가 폭발했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이 쾌속정은 파당바이 항을 떠나 200m쯤 이동한 뒤 연기를 내뿜었다.

이 사고로 지금까지 오스트리아 국적의 여성과 국적이 확인되지 않은 또 다른 외국인 여성 등 2명이 숨지고, 20여명이 부상했다고 현지 경찰이 전했다.

사고가 난 보트에는 외국인 관광객 35명과 승무원 4명이 타고 있었다.

AFP 등 일부 외신은 사건 발생 초기 부상자 가운데 한국 국적자가 있다고 보도했으나, 주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은 확인결과 한국인 사상자가 없다고 밝혔다.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당국을 통해 확보한 38명의 승선자 명단은 물론 병원 부상자 명단에도 한국인은 없었다"며 "현재로서는 한국인 피해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경찰은 일단 이날 사고가 엔진 폭발에 따른 것으로 추정하고, 쾌속정을 인근 항구로 예인해 정확한 원인 조사에 들어갔다.

보트 폭발 부상자
보트 폭발 부상자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보트 폭발로 인한 부상자를 구조대원들이 이송하고 있다[epa=연합뉴스]

발리서 폭발한 보트
발리서 폭발한 보트

인도네시아 관광지 발리에서 폭발한 관광보트를 경찰이 조사하고 있다[AP=연합뉴스]

meola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61206067751005

title : 2016 대한민국 콘텐츠대상에 김은희 작가·이완희 PD(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