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로서 '쿨쿨' 만취운전자 도주하려다 경찰차 '쿵'

송고시간2016-09-15 12:50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만취 상태에서 운전하다가 도로 한복판에 차량을 세우고 잠이 든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음주 운전 혐의로 김모(24)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김씨는 이날 오전 8시 10분께 부산 연제구의 한 편도 3차선 도로 2차선에 차량을 정차하고 잠을 잔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김씨의 차량 문을 5분간 두드린 뒤에야 겨우 김씨를 깨울 수 있었다고 전했다.

김씨는 경찰을 보고 놀라 차량을 급출발시키며 달아나려고 하다가 길을 막고 있는 순찰차를 충돌한 뒤 붙잡혔다.

경찰은 김씨가 "전날 밤 직장 동료들과 회식을 했다"는 진술을 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김씨의 혈중알코올농도가 0.193%로 면허취소수준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김씨가 도주를 시도하다가 경찰차를 들이받은 모습
김씨가 도주를 시도하다가 경찰차를 들이받은 모습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titl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