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병기 "군부대 최고 인기도서는 남성패션지"

송고시간2016-09-17 12:00


김병기 "군부대 최고 인기도서는 남성패션지"

더불어민주당 김병기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김병기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올해부터 군부대 내에서 도서 구입이 가능해진 이래 장병들이 가장 많이 사서 읽은 책으로 남성 패션잡지가 꼽혔다.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병기 의원이 17일 국방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1∼6월 군 마트에서 판매된 도서는 총 8만690권으로, 액수로는 10억1천200만 원 어치에 달했다.

판매율 1위는 패션지 '아레나 옴므'로 총 6천468권이 팔렸다. 그밖에 '헝거게임' 3천6권, '마션-어느 과학자의 화성판 어드벤처 생존기' 1천640권, '정통 타로배우기' 1천575권, '가면산장 살인사건' 1천486권 등의 순이었다.

반면 취업·수험서인 '2017 NCS(국가직무능력표준) 통합완성편'은 4권, 군 관련 서적인 '육군부사관 실기평가'는 5권씩을 각각 판매하는 데 그쳤다.

김 의원은 "장병들이 자비로 책을 사는데 데 들인 돈이 반 년간 10억 원에 달하는 것은 난센스"라며 "도서관에 보급하는 책의 권수 늘리기에만 급급할 게 아니라 실제 장병들이 읽고 싶어 하는 책을 충분히 구비해 다양한 독서 선호를 만족하게 해줘야 한다"고 말했다.

minar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