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임금체불 후 해외 도피한 사업주 13년 만에 구속

송고시간2016-09-13 22:22

(성남=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고용노동부 성남지청은 직원들에게 임금을 주지 않고 해외로 도피한 혐의(근로기준법 위반)로 의류업체 대표 연모(61) 씨를 구속했다고 13일 밝혔다.

연 씨는 2003년 9월 근로자 13명의 임금과 퇴직금 등 4천900여 만원을 지급하지 않은 채 다음 달 출국한 뒤 13년간 도피행각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성남지청은 연 씨가 귀국 후 체포돼 조사를 받으면서 체불임금 청산 의지를 보이지 않아 구속 수사방침을 세웠다고 설명했다.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