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朴대통령 "북핵·경제 어려운 고비…마음과 힘 모아달라"

송고시간2016-09-13 19:02

(서울=연합뉴스) 정윤섭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은 13일 "지금 우리나라는 북한의 거듭되는 핵도발과 전 세계적인 경제 침체 속에서 어려운 고비를 넘어가고 있다"며 "국민 여러분께서 우리의 저력을 믿고 보다 큰 도약을 위해 마음과 힘을 모아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이날 페이스북에 동영상 메시지를 올려 "국민과 함께 피워낸 희망의 싹이 한가위 보름달처럼 풍성한 결실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대통령은 "정부는 굳건한 국제공조를 토대로 빈틈없는 안보태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조금씩 개혁의 성과들이 나타나면서 새로운 희망이 보이고 있다"며 "그동안 정부를 믿고 함께 해주신 국민 여러분이 계셔서 희망을 만들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박 대통령은 "추석 연휴 동안 가족들, 이웃들과 행복한 시간 보내시면서 유난히 무더웠던 올 여름의 피로를 푸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추석 인사를 전했다.

또한, "여러분 모두 안전하고 행복한 고향길이 되기를 바라며, 명절에도 국민을 위해 쉬지 못하시는 경찰관, 소방관, 군장병, 사회복지 공무원 여러분과 산업현장을 지키고 계신 근로자 여러분께도 한가위의 넉넉한 축복이 함께 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朴대통령 "북핵·경제 어려운 고비…마음과 힘 모아달라" - 1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