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립 충북기상과학관 2018년 충주 연수동에 '둥지'

송고시간2016-09-16 10:01

(충주=연합뉴스) 공병설 기자 = 국립 충북기상과학관이 2018년 충주 연수동에 들어선다.

충주에 들어설 국립기상과학관 조감도
충주에 들어설 국립기상과학관 조감도

16일 충주시에 따르면 시는 최근 기상청과 국립 충북기상과학관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충주시는 연수동 산 60-1번지 1만5천㎡를 기상청에 무상 제공해 지상 2층, 지하 1층, 연면적 3천㎡ 규모의 기상과학관을 짓기로 했다.

충주시는 기상청에 30년 기한의 지상권을 설정해주고 연장이 가능하도록 했다.

아울러 기상과학관 터 정지 작업과 진입로, 주차시설 등 기반 시설도 제공할 계획이다.

기상과학의 역사와 기상 기술의 발전상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충북기상과학관은 재난과 연계한 기상체험을 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시설과 연구시설, 체험학습 시설, 전시시설을 갖추게 된다.

국비 110억 원이 투입되는 충북기상과학관은 올해 1억7천만 원의 기본설계비가 책정되는 데 이어 내년에 실시설계비와 건축비 23억여 원이 추가로 배정될 예정이다.

k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